국가공인 자격 e-Test 활성화를 위한 한국교육평가진흥원과 평택대학교와 업무협약

진흥원 소식

국가공인 자격 e-Test 활성화를 위한 한국교육평가진흥원과 평택대학교와 업무협약

KIEEA 0 51

평택대학교.jpg


한국교육평가진흥원 성대근 대표는 17일, 평택대학교와 국가공인 자격 e-Test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MOU를 진행하였다고 밝혔다.

e-Test 활성화를 위한 자격 활성화 협력 업무 협약식은 평택대학교 평생교육원 내에서 진행되어 평택대학교 평생교육원 김승욱 원장과 한국교육평가진흥원 성대근 대표, 한가영 선임연구원, 우송희 선임연구원, 김나현 매니저가 참여하였다.

이날, 한국교육평가진흥원과 평택대학교는 e-Test 자격 활성화를 위한 자격 활성화 협력 업무협약서에 서명한 뒤 e-Test 인증위원회에서 공인하는 평택 공인시험센터 현판을 설치하였으며 앞으로 평택대학교는 e-Test 공인시험센터로서 정기 시험 및 상시 시험 일정에 따라 e-Test 검정 시험을 진행하게 된다.

평택대학교 평생교육원 김승욱 원장은 “평택에는 삼성 관련 근로자가 약 6만 명이 존재하며, 올해 삼성 평택 캠퍼스 3공장이 준공될 예정이다. 이러한 상황에서 평택대학교가 삼성 임직원들의 인사에 활용되는 e-Test professionals 자격의 공인시험센터로서 된 것은 정말 기쁜 일이며 앞으로 평택 지역 주민과 평택 지역 내의 삼성, 농협 임직원들의 많은 e-Test professionals 자격 응시 및 사무자동화 기술 학습을 위하여 많은 노력을 쏟겠다.”라고 말했다.

한국교육평가진흥원 성대근 대표는 “현재까지 e-Test 국가공인자격 공인시험장 중 경기 시험장은 경기 화성, 안산, 용인, 안양 4개의 시험장으로 평택대학교와는 거리가 있어 검정에 참여하기 어려움이 있었으나 평택대학교가 공인시험센터로 편입됨에 따라 이후로는 경기 시민들의 e-Test professionals 자격 취득이 더욱 편리해질 것으로 보인다. e-Test professionals 자격은 일상뿐만 아니라 실무에도 적용 가능한 실무 중심의 문제로 구성되어 있으며 학점 인정, 졸업 인증, 삼성, 농협 등 국내 유수 기업의 임직원 인사 활용 등 다양한 활용처를 가진 좋은 자격이므로, 많은 평택 지역 주민분들이 관심을 가져주시면 좋겠다.”고 말했다.



-